당신의 이력서는 안녕하십니까?

대부분의 사람들은 회사를 잘 다니고 있는 동안 이력서를 들춰 보지 않는다. 어떻게 생각해 보면 당연하다. 일반적으로 이력서를 쓰는 목적은 회사를 옮기기 위한 것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새삼스럽게 이력서의 안부를 묻고 싶어졌다.

조금 말을 바꾸어 다시 물어본다.

“당신의 이력서에 최근에 추가된 항목은 무엇인가요?”

혹시나 회사에 잘 다니고 있다는 것 만으로 이력서의 경력 항목이 추가된다고 생각하고 있지는 않은지 스스로에게 물어본다.

당신의 이력서는 안녕하십니까?”에 대한 2개의 생각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